라트비아, 유럽과 세계에서 5G 통신망을 개설한 선두 국가들 중 하나가 되어 관련분야에 있어서 한국 기업과의 협력 기대하다.

24.07.2019. 13:23
라트비아, 유럽과 세계에서 5G 통신망을 개설한 선두 국가들 중 하나가 되어 관련분야에 있어서 한국 기업과의 협력 기대하다.

7 월 19 일, 5세대 이동통신(5G)는 에길스 레비츠 라트비아 대통령에 의해 공식적으로 라트비아에서 서비스를 시작하였습니다.  라트비아에서 최초의 5G 기술 포럼 (5G Techritory)이 개최된 2018 년 9 월 이후로 5G 네트워크는 "테스트 모드"에 있었으나, 이제 5G 기술을 지원하는 장치를 가진 사람이라면 누구나 사용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라트비아의 이동 통신 사업자인 “라트비아 모바일 텔레폰”(LMT)과 TELE2는 5G 네트워크에 대한 완전한 서비스 접속을 제공하는 반면, 제3 이동 통신사인 BITE 5G 네트워크는 당분간 테스트 모드를 유지할 예정입니다.

7월 19일, 에길스 레비츠 라트비아 대통령은 "LMT의 활동과 노키아, INTEL 등 글로벌 기업들과의 협력으로 라트비아가 5G 통신망의 전위적인 위치에 서게 된 것이 자랑스럽습니다. 많은 분야에서 라트비아가 선두에 서는 모습을 기대합니다."고 말하였습니다.

동시에 라트비아 대통령은 "인공지능과 빅데이터의 시대에서 5G를 구현할 수 있는 1차 국가가 되었다는것은  라트비아가 오늘날 기술의 최첨단을 경쟁하는 “일류 경기”의 선두에 설 자격을 얻었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이는 전 세계의 기업과 연구원들에게 보내는 신호탄입니다.” 고 말하였습니다.

7 월 19 일, 라트비아 회사인 미크로틱(MikroTik)이 제작한 최초의 5G 라우터도 선보였습니다. 해당 제품은 라트비아의 라우터 및 ISP 시스템의 최대 생산 업체인 미크로틱과 LMT의 적극적인 협력하에 개발되었습니다. 미크로틱은 유럽뿐만 아니라 아시아 및 북미에서도 잘 알려진 제품을 다수 보유하고 있습니다.

라트비아는 5G 기술의 구현과 현대화 분야에 있어 한국과의 협력에 개방적입니다. 2019년 11월 27부터 29일까지 라트비아에서 개최되는 제2차 5G 기술포럼(5G Techritory)에는 세계 유수의 5G 기술 기업 대표 등을 포함한 1000여명이 참여할 예정입니다.

사진 (c) Office of the President of the Republic of Latvia

추가 자료:

1. 에길스 레비츠 라트비아대통령의 LMT에서 진행된 5G 개통식에서의 기념사(영문):

https://www.president.lv/en/news/news/address-by-president-of-latvia-egils-levits-at-the-opening-of-the-5g-in-lmt-25813

2. 5G 개통식 행사 사진:

https://www.flickr.com/photos/149617228@N08/albums/72157709740198096

프레스 컨택:

주한 라트비아 대사관

주소: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남대로36길 29 (한남동), (우편번호: 04417)

전화: (02) 2-2022-3800

팩스: (02) 2-2022-3803

이메일: 이 이메일 주소가 스팸봇으로부터 보호됩니다. 확인하려면 자바스크립트 활성화가 필요합니다.

홈페이지: http://www.mfa.gov.lv/kr/